No.97 Viewing 
  유학칼럼] ACT시험으로 미국대학 가자
글 쓴 이 :  관리자 등록일 :  2018-04-19 20:03:38 |  조회수 : 574

ACT시험으로 미국대학 가자

ACT는 고교과정 전반 학업능력 테스트

최근들어 학부모와 수험생들 사이에 ACT시험 인지도가 향상되어 응시자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일부 학생들에게는 ACT가 상대적으로 쉽다는 의견도 있으나 실제로 ACT가 SAT보다 쉬운 시험이지도 않다. 평소 학업에 충실한 학생이라면 두 시험 중 어느 것을 봐도 변환성적은 큰 차이가 나지 않을 것이다. 자신의 실력을 여러 측면에서 평가하고 대학지원에 두 시험 어느 것을 제출해도 된다는 점에서 가급적 SAT와 ACT 두 가지 시험을 다 치러 자신의 능력을 잘 보여주는 점수를 제출하는 것이 대학 입시 전략의 하나가 될 수 있다.

시험 시간에 비해 문항이 많아 시간관리가 중요

SAT는 사고력과 문제 해결력을 측정하는 데 중점을 둔 시험이며 ACT는 고등학교 과정 전반에 걸친 핵심 교과목에서 배운 내용에 대한 학업지식을 평가하는 시험이다

ACT시험과목은 영어, 수학, 읽기, 과학의 4과목으로 구성되고 문제를 틀리더라도 감점이 없는 5지선다형 객관식으로 출제되며 선택시험인 작문시험이 있다. 시험시간은 네 과목 총 2시간55분이며 선택과목인 작문은 40분간 별도로 치러진다. ACT점수는 과목당 36점 만점이며 4과목의 총점을 4로 나눈 평균점수이다. 영어는 45분간 75문제를 풀게 되는데 띄어쓰기, 문법과 문장의 사용법, 문장의 구성, 문맥의 이해와 문맥의 연결, 문체 등이 출제된다. 어휘보다는 구문상에서 문장의 구조나 수사적 기술을 묻는 문제로 제시된 지문 중 밑줄 친 부분이나 밑줄 친 부분 대신에 들어갈 가장 적절한 말을 선택하는 문제 혹은 지문의 부분이나 밑줄 친 부분이 전체 지문 중에 들어갈 위치 등을 묻는다.

수학은 60분간 기초적인 수학개념과 대수학, 기하학, 삼각함수 등에서 60문제가 출제된다. 문제가 어렵지 않은 대신 풀어야 할 문항 수가 많기 때문에 문제를 빠른 시간안에 계산기를 잘 활용하여 풀이하는 것이 중요하다.

읽기는 35분간 40문항을 시험 치는데 산문학과 인문학, 소설, 사회과학, 자연과학 분야의 여러 주제들을 다루고 있다. 문제들은 장문의 지문을 읽고 주제를 포함하는 문장 찾기, 내용의 이해, 글의 원인과 결과, 문맥에서 어휘, 작가의 주장과 의도 이해하기 등의 문제가 출제된다.

과학은 35분간 40문항이 주어지는데 생물, 화학, 물리, 지구과학 영역의 그래프, 표, 자료분석 등 과학 데이터 지문을 읽고 복잡한 자료의 기본 개념을 이해하고 원인분석, 평가, 주어진 사실과 여러 전제들의 관계, 결과를 유추하는 문제해결 능력에 대한 문제를 출제한다. 과학적 지식을 묻는 것이 아니라 영어시험에 가까워 독해에 강한 학생들이 과학영역에서 고득점을 받는다.

ACT나 SAT 시험의 작문은 원칙적으로는 선택사항이지만 많은 대학에서 에세이 과목을 치를 것을 요구하거나 강하게 권하고 있다는 점에서 대입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차지한다. ACT 에세이는 주어진 지문을 빠른 속도로 읽고 이해하여 논점을 파악한 뒤 글쓴이의 관점에 대하여 자신의 주장을 뚜렷하게 뒷받침해주는 글을 논리적으로 정리해 자신의 생각에 동의하도록 글을 작문한다. ACT는 본문1, 본문2로 나눠 작성할 것을 권한다. 도입 부분에서는 우선 본인이 말하고자 하는 관점을 명확히 서술하고 본문에는 자신의 관점을 뒷받침하는 근거들을 제시하며 자신의 주장에 동의하도록 논리적으로 구체적인 설득을 하여야한다.

시험준비 요령-기출시험 모의고사통해 시험 유형을 파악하면 효과적

ACT를 준비하는 학생들은 모의고사를 많이 보는 것이 효과적이다. 기출시험 문제가 모두 ACT 웹사이트에 공개돼 있어 시험준비에 부담이 덜한 편이다. SAT와 ACT 모의고사 문제를 반복해서 풀어보고 어느 시험이 점수가 더 잘 나오는지 예측이 가능하기 때문에 부족한 부분을 여름방학 동안 사설학원에 등록해 집중수업을 받아 점수를 올리는 것이 입시 준비에도 상당한 도움이 된다.

ACT는 올해부터는 총 7회 시행한다. 대부분의 지원자 중 50% 이상이 11학년 때 첫 시험을 본다. 학교 수업을 충실히 공부한 학생이라면 10학년 여름방학부터 준비하여 11학년 봄학기 때 1차례 시험에 응시하여 점수가 기대에 못 미치게 나올 경우 12학년 때 1-2차례 응시하여 가장 만족할 만한 고득점이 나오면 대학에 본인이 원하는 가장 높은 성적만을 골라서 제출하면 된다. 입학사정에 있어서 점수의 비중이 크기 때문에 11학년 봄학기 전에 반드시 시험전략을 세워야한다.

ACT시험의 가장 큰 대비 요령은 학교 커리큘럼을 바탕으로 시험문제가 나오는 만큼 학교 수업시간에 배우는 핵심 과목의 개념과 원리 등을 집중적으로 학습해야 한다. 평소에 학교 수업을 충실히 공부한 학생이라면 시험에서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 기본적으로 영어 실력을 쌓는 공부를 더욱 열심히 하고 가능하면 도전적인 대입준비 교과목들을 택해 좋은 성적을 받는 것이 시험에서도 높은 성적을 받는 가장 효과적인 준비방법이 될 것이다.


신문기사
이 름  
비 번